정치

진도군수 선거비용제한액 1억9백만원

작성 정보

  • 최준호 기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지방선거 선거비용 공고…군의원 3,800~3,900만원 

 

전남선거관리위원회가 오는 6월 1일 실시하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후보자가 사용할 수 있는 선거비용 한도액을 산정·공고했다.

선거별 선거비용제한액은 전남도지사 및 교육감선거의 경우 각 13억 2천 3백만원이며, 기초단체장선거의 경우 여수시장선거가 1억 8천 2백만원으로 가장 많고, 가장 적은 곳은 구례군수·진도군수 선거로 1억 9백만원이다.

진도군의 전남도의원 선거비용제한액은 4,600만원이며, 진도군의원 가선거구 선거비용 한도액은 3,900만원, 나선거구는 3,800만원이다. 진도군의원 비례대표 선거비용은 3,900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선거비용제한액은 선거구내 인구수, 읍·면·동수와 전국소비자물가변동률을 고려해 산정하는데, 이번 지방선거는 전국소비자물가변동률이 5.1%가 적용돼 제7회 지방선거에 비해 다소 증가했다.

선거비용제한액은 선거운동의 과열과 금권선거를 방지하고 후보자 간 경제력 차이에 따른 선거운동의 불공평을 방지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로, 지방선거 후보자들이 선거비용제한액 범위 안에서 적법하게 지출한 선거비용은 해당 지방자치단체의 부담으로 선거일 후 보전한다.

후보자가 당선되거나 유효투표총수의 15% 이상 득표한 경우 전액을, 10% 이상 15% 미만 득표한 경우에는 절반을 후보자에게 돌려준다.

다만, 예비후보자가 사용한 선거비용, 통상거래가격을 정당한 사유 없이 초과한 비용, 회계보고서에 보고되지 않거나 허위로 보고한 비용 등은 보전하지 않는다. 선거비용 과다·허위 보전청구 또는 선거비용 축소·누락 행위 확인을 위한 서면조사 및 현지 조사를 거쳐 보전 대상액이 확정될 예정이다.

전남도선관위는 “선거비용 보전청구 시 영수증 등 지출증빙서류 외에도 사진·동영상 등 선거운동에 실제 사용한 것을 객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자료를 제출해야 한다”고 밝혔다.

/최준호기자 newsjindo@hanmail.net

  • 태그 관련 뉴스 가져오기

  • 관련자료

    정치

    최근 뉴스


    인기 뉴스


    호남유권자연합·전 군의원 등 김…
    군수 선거 박인환·김희수 ‘맞짱…
    이양래 진도군수 예비후보 사퇴
    본선 막 올랐다…지방선거 17명…
    이낙연 전 총리, 민주당 박인환…
    김희수 군수후보, 지역맞춤형 유…
    5월 12~13일 지방선거 후보…
    진도읍 사전투표소 변경, 주의 …
    청년 50여명 박인환 진도군수 …
    민주당 지방선거 필승 결의대회 …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