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김영록지사, 전국 1위 진도 물김위판장 현장 살펴

작성 정보

  • 뉴스진도 기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어업인 애로사항 수렴…“24년 김 수출 3억 달러 목표로 지원 강화”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지난 1월 19일 물김 위판액 전국 1위를 자랑하는 진도 접도 물김 위판장의 수산물 유통 현황을 살피고 어업인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50b5853e4bc37fef323540cef02a6adc_1642989200_9839.jpg
 

최근 코로나19로 수출국 항만 폐쇄와 컨테이너 부족으로 물류비용이 상승하고 경기가 침체해 수출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난해 전국 김 수출은 11월 말까지 6억 2천600만 달러를 기록, 전년 같은 기간(5억4천600만 달러)보다 15% 늘었다. 이 기간 전남의 김 수출 역시 1억 8천400만 달러로 전년(1억 5천만 달러)보다 23% 증가했다.

2020년 기준 전국 김 생산량 53만 6천 톤 중 39만 4천 톤(73%)을 전남에서 생산하고 있다. 어업인이 직접 양식하고, 가공에 많이 참여하고 있으며, 유통, 수출 등 모든 단계가 국내에서 이뤄지므로 수출로 창출되는 부가가치가 대부분 국내로 귀속되기 때문에 이번 수출실적 증가는 전남 어업인에게 큰 보탬이 되고 있다.

김영록 지사는 “진도군수협이 물김 위판액 전국 1위를 차지한 것을 축하드린다”며 “전남도는 2024년까지 김 수출 3억 달러 달성을 목표로 김 양식에서부터 가공, 유통, 수출까지 전 분야에 대한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시군별 물김 위판액은 진도 815억 원(8만 3천 톤), 해남 649억 원(8만 1천 톤), 고흥 470억 원(5만 4천 톤) 순이다.

  • 태그 관련 뉴스 가져오기

  • 관련자료

    경제

    최근 뉴스


    인기 뉴스


    호남유권자연합·전 군의원 등 김…
    군수 선거 박인환·김희수 ‘맞짱…
    이양래 진도군수 예비후보 사퇴
    본선 막 올랐다…지방선거 17명…
    이낙연 전 총리, 민주당 박인환…
    김희수 군수후보, 지역맞춤형 유…
    5월 12~13일 지방선거 후보…
    진도읍 사전투표소 변경, 주의 …
    청년 50여명 박인환 진도군수 …
    민주당 지방선거 필승 결의대회 …
    알림 0